운명을 보고, 또 한번 더 보고 책을 덮다. 조금은 무심했던 잘하고 있을거란 믿음 그걸 표현 못 했던 많은 우리 또래의 마음을 아프게......




 

'머리 채우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주진우의 시사활극 주기자  (0) 2012.07.05
“오늘은 진실이 구속되지만 내일은 거짓이 구속될 것”  (0) 2011.12.26
닥치고 정치  (2) 2011.11.03
가을의 아침  (1) 2011.10.10
운명 - 운명을 엿보다.  (0) 2011.08.28
소금꽃 나무를 읽다.  (0) 2011.08.05
Posted by 冶解 꾹작가 꾹작가


티스토리 툴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