인터뷰 중 김근테 고문님과의 일을 회상하며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 1월 31일 김비오 선거 사무실
Posted by 冶解 꾹작가 꾹작가

댓글을 달아 주세요